BMW, 포뮬러 E 시즌 세 번째 우승 기록… 8라운드 0.128초 차 극적 우승

[EV NEWS = 남태화 기자] BMW가 전기차 레이스인 포뮬러 E 챔피언십에서 시즌 세 번째 우승을 기록했다.

BMW i 안드레티 모터스포트 소속 막시밀리안 군터는 현지시간으로 8일 독일 베를린 템펠호프 공항에 마련된 특설 서킷에서 진행된 ‘2019-20 ABB FIA 포뮬러 E 챔피언십(포뮬러 E)’ 8라운드에서 우승을 차지, 시즌 2승을 기록했다.

특히, 군터는 포뮬러 E 역사상 가장 근소한 0.128초 차이로 로빈 프랭스(인비전 버진 레이싱)를 따돌리며 우승을 거머쥐었다.

시즌 8라운드 우승으로 25점을 획득한 군터는 드라이버 챔피언십 종합 2위에 올랐으며, 팀 동료 알렉산더 심스는 10위를 기록해 1점을 추가했다.

군터와 심스의 선전에 힘입은 BMW i 안드레티 모터스포트는 이번 8라운드에서 26점을 추가, 누적 118점으로 팀 챔피언십 종합 2위를 유지했다.

8라운드 결승전에서 2위로 시작한 군터는 경기 후반까지 순위를 사수하며 경주차 에너지 소모를 최소화하는 전략을 펼쳤다.

이어 경기 종료까지 몇 바퀴 안 남은 시점에 BMW iFE.20 경주차의 효율을 최대한으로 활용, 선두를 유지하던 장-에릭 베르뉴(DS 테치타)를 추월하며 경기 리더로 나섰다.

이어 어느새 2위로 올라선 프랭스로부터 거센 추격을 받았지만, 뛰어난 담력과 기량을 뽐내며 결승선을 가장 먼저 통과해 포디움 정상에 올라 우승컵을 들어 올렸다. 16번째 그리드에서 출발한 심스는 추월을 거듭한 끝에 10위로 경기를 마쳤다.

군터는 “8라운드는 막판까지 엄청나게 치열했지만, 우리가 준비한 전략이 완벽하게 맞아 들어갔던 경기”라며, “이번 극적 우승은 나와 팀 전체가 이번 베를린 홈 경기를 위해 최선을 다한 결과”라고 말했다.

한편, 포뮬러 E 챔피언십은 국제자동차연맹(FIA)이 주관하는 전기차 경주 대회로, 지난 2014년 첫 대회가 열린 이래로 뉴욕, 런던, 베를린, 파리, 홍콩 등 세계적인 도시에서 매년 시즌제로 개최되고 있다.

BMW의 i 브랜드는 ‘ABB FIA 포뮬러 E 챔피언십’ 시즌 6의 공식 차량 파트너로 레이싱 트랙에 맞춰 특별 제작된 BMW i8 로드스터 세이프티 카, i8 쿠페 세이프티 카를 제공하고 있다.

또한, BMW i3s를 레이스 디렉터 카로, BMW 530e를 메디컬 카로 운영하는 등 경기가 보다 안전하고 완벽하게 진행될 수 있도록 지원하고 있다.

사진제공=BMW 그룹 코리아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