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타이어, ‘스마트시티 AU06’ 출시… 차세대 EV 모빌리티 시장 선도 예고

[EV NEWS = 남태화 기자] 한국타이어앤테크놀로지(대표 조현범, 한국타이어)가 브랜드 최초로 전기버스 전용 타이어인 ‘스마트시티 AU06’을 출시했다.

‘스마트시티 AU06(Smart City AU06)’은 전기차에 최적화된 혁신적 기술과 전기회로를 상징하는 블록 디자인을 통해 효율적인 전기버스의 운행을 가능하게 해 주는 한국타이어 최초의 전기버스 전용 타이어다.

전기모터 자동차의 경우 엔진 소음이 거의 없기 때문에 타이어 소음 저감성능도 매우 중요하다. 이에 스마트시티 AU06은 숄더부에 꺾인 형태의 횡방향 그루브 디자인을 적용해 소음 발생을 획기적으로 줄였다.

또한, 사이드월에는 전기버스의 공기역학 측면을 고려해 최적화된 디자인을 반영했고, 돌출부를 없앤 측면 프로파일와 딤플 쿨링 시스템으로 열 방출 효율도 강화시켰다.

새롭게 적용된 그루브 변형 기술(Groove Transforming Technology)은 사용 초기에 물결모양의 3D 그루브 패턴으로 접지력을 강화하며, 마모가 진행될수록 그루브가 직선화되어 배수성과 연료효율을 향상시킨다.

또한, 미끄럼 방지 기술(Anti-Slip Knurling) 역시 접지력을 향상시켜주며, 블록 강성을 최적화하는 3D 커프(3D Kerf) 디자인을 통해 내마모 성능까지 강화했다.

스마트시티 AU06은 산업통상자원부가 주최하고 한국디자인진흥원이 주관하는 ‘2019 굿디자인 어워드’의 운송기기 디자인 분야에서 타이어 업체로는 유일하게 ‘한국디자인진흥원장상(Bronze)’을 수상하며 세계적인 수준의 디자인 경쟁력을 입증했다.

한편, 한국타이어는 지난 2018년 2세대 전기차 전용 타이어를 출시하며 전기차 전용 타이어 라인업 개발에 박차를 가해왔으며, 이번 전기버스 전용 타이어를 추가로 선보이는 등 전기차 전용 타이어 포트폴리오를 확장시키며 차세대 EV 모빌리티 시장을 선도해 나갈 계획이다.

사진제공=한국타이어앤테크놀로지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