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내 출시 앞 둔 ‘블루샤크 R1’ 일본 굿 디자인 어워드 수상

[EV NEWS = 남태화 기자] 블루샤크코리아(대표 이병한)가 국내 출시를 앞두고 있는 고성능 스마트 전기스쿠터 ‘블루샤크 R1’이 일본 최고 권위의 ‘굿 디자인 어워드’를 수상했다.

일본디자인진흥원(JIDPO)이 주관하는 ‘굿 디자인 어워드’는 지난 1957년 시작된 일본 최고 권위의 디자인 공모전으로 ‘iF 디자인 어워드’, ‘레드닷 어워드’, ‘IDEA’와 함께 세계 4대 디자인 어워드로 평가 받는다.

디자인과 제품의 인간성, 정직함, 혁신성, 미학, 윤리 등의 요소를 종합 평가하며, 수상작에는 ‘지-마크(G-Mark)’를 부여한다.

블루샤크 R1은 ‘2020 굿 디자인 어워드’에서 혁신적이며, 친환경적이고, 다루기 쉬운 전기 스쿠터를 원하는 현대 도시 통근자들의 니즈에 초점을 맞춘 것이 높게 평가됐다.

특히, 스쿠터 최초로 적용된 블루샤크 R1의 풀 컬러 10인치 HD 디스플레이는 상징적인 외관 디자인과 현대적인 디테일의 조화로 전기 스쿠터에 걸맞은 고급스러움을 갖췄다고 호평 받았다.

또한, 탈착식 배터리로 충전의 편의성을 높이고 긴 주행거리를 보장했다는 점 또한 흥미로운 요소로 주목 받았다.

이외에도 최첨단 ADAS 안전 운전 보조 시스템과 스쿠터 곳곳에 장착된 72개의 감지 센서로 안전하고 스마트한 승차감을 제공한다고 평가 받았다.

블루샤크가 자체적으로 개발한 ‘아크라이드 OS(운영체제)’도 이번 평가에서 주목 받았다. 블루샤크의 아크라이드 OS는 세계 최초로 오토바이 시장에 적용될 통합 관리, 유지, 보안 시스템으로 배달대행 및 공유 서비스에 최적화된 프로그램이다.

이병한 대표는 “블루샤크 전기 스쿠터는 기존 전기 스쿠터 모델과 내연기관 제품을 보다 쾌적하게 대체할 수 있는 성능과 디자인은 물론 환경 친화적인 장점을 갖춘 것이 특징”이라며, “국내에 블루샤크 R1이 도입되면 전동 스쿠터 시장에 새로운 바람을 불러일으킬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한편, 와이즈오토홀딩스는 최근 전기 모터사이클 전문업체 ‘샤크걸프테크놀로지그룹’과 합작법인 ‘블루샤크코리아’를 설립하고 전기 스쿠터 국내 출시를 위한 판매 준비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

특히, 와이즈오토는 정부 지원 정책에 따른 보조금 지급 시, 기존 전기 스쿠터 대비 뛰어난 경쟁력을 확보할 수 있는 합리적인 가격을 책정하고, 기업 고객을 대상으로는 탈착 식 배터리 충전 스테이션 무상 설치 등 다양한 혜택을 제공할 계획이다.

사진제공=블루샤크코리아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