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MW, 순수 전기차 ‘i3’ 전시장 시승회 개최

[EV NEWS = 남태화 기자] BMW 그룹 코리아(대표 김효준)가 오는 5월 8일부터 17일까지 매 주말마다 BMW의 프리미엄 순수 전기차 ‘i3’ 시승행사를 개최한다.

서울시 전기차 민간보급사업 관련 소비자들에게 i3 체험 기회를 적극 제공하기 위해 기획된 이번 행사는 강남(코오롱), 목동(바바리안), 서초(한독), 동대문(도이치), 영등포(신호) 등 5개 BMW 전시장에서 순차적으로 진행된다.

BMW는 업계 최초로 만기 시 차량을 반납할 수 있는 파격적인 전기차 금융 프로그램을 진행한다.

신청 등급에 따라 41만7000원~57만2000원의 월 납입금을 내면 3년 기준 최고 52%의 잔가를 보장하고 3년 후 차량을 반납하면 된다.

사진제공=BMW 그룹 코리아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